기사입력시간 : 2007-02-23

영천-마음까지 훈훈한 온천욕
 

영천시 화남면사무소 기관단체장 모임인 목요회(회장 김일환 면장)는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 독거노인 38명을 초청해 영천시 청통면 사일온천에서 ‘어르신 목욕나들이’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목욕나들이 행사에는 기력이 없어 목욕을 잘 못하는 노인들을 위해 화남면 새마을부녀회원(회장 김잠선)들이 동행해 목욕 봉사를 실시하는 등 멸절 뒤 쓸쓸한 독거노인들에게 깊은 감동을 주었다.


봉사에 참여한 부녀회원은 “내 부모처럼 생각하고 열심히 봉사했다”며 “육체적으로 많이 힘든 날이었지만 너무 좋아하시는 어르신들을 볼 때 마음이 흡족했다”고 말했다.


한 노인은 “평소에 몸이 불편해 목욕할 엄두도 내지 못했는데 어렇게 온천까지 와서 등도 밀어주고 내 마음까지 훈훈해지는 것 같다”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화남면 목요회에서는 ‘어르신 목욕 나들이’ 행사를 연 2회 실시헐 계획으로 있다.


  기사입력시간 : 2007-02-23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