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5-02-02

경주시, 수산물 방사능 분석 실시





 

경주시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2014년도 4분기 식품방사능 분석사업’을 시행하였다.

 


관내 대형마트 및 재래시장에서 유통되는 갈치, 고등어, 대구 등 7종 15개 수산물과 일본수입식품 1종 1개 등 총 16개 품목을 분석대상으로 시료채취를 실시하였고, 방사능분석 전문기관인 부산시에 소재한 ‘부경대학교 방사선과학연구소’에 의뢰 하였다.



 

분석결과는 일부 수산물에서 미량의 방사능 검출되었으나, 정부가 정한 방사능 허용 기준치를 모두 만족하였다.

 


한편 방사능 분석사업은 시민들의 수산물 등에 대한 방사성오염 의문해소와 위험을 사전에 방지하여 방사능 오염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2013년부터 매분기 마다 실시하고 있다.

 


품목별 분석결과는 경주시청 홈페이지(행정정보→경주소식→환경방사능감시활동)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입력시간 : 2015-02-02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