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3-10-14

연일부조장터 문화축제 5만 명 찾아 성황

지난 12일 형산강 둔치 특설무대에서 열린 ‘2013년 제6회 연일 부조장터 문화축제’가 화창한 가을날을 맞아 가족단위 나들이객, 일반시민, 외지 관광객들을 포함해 5만 명이 찾으면서 성황리에 종료됐다.


 


올해 6회를 맞이하는 이번 축제는 그동안 다져진 축제의 정통성에 부조장터만의 정이 넘치는 장터를 재현한 다채로운 행사를 더해 포항시의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이날 행사는 부조장터 가요제 예심을 시작으로 씨름대회, 왕장기대회가 신명나게 진행됐으며, 취타대를 선두로 한 부조장터 재현 퍼레이드는 시가지를 돌아 축제의 흥취를 더했다.


 


또한 형산강을 왕복하는 보트 체험과 수상체험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과거 형산강을 거스르는 부조장의 옛 모습을 다시 한번 생각하게끔 하는 기회도 제공했으며, 특히 부조장터 가요제에는 포항시민들 뿐 아니라 다른 지역의 관람객들도 대거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도 건강체험, 응급구조 체험, 소망유등 띄우기, 페이스페인팅 등 가족과 연인이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행사가 마련돼 깊어가는 가을에 소중한 추억을 남기는 축제가 됐다.


 


한편, 박승호 포항시장은 “연일부조장터 문화축제는 많은 읍면동별 행사 중에서도 포항의 발전된 역사와 함께 해 온 형산강을 테마로 한 부조장의 옛 전통과 문화적 의미가 시민들의 정서와도 부합하는 축제”라며, “이번 축제를 통해 연일읍민은 물론 포항시민 전체가 과거를 되돌아보고 미래의 희망을 꿈꾸는 내실 있는 축제로 계속 발전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시간 : 2013-10-14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