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9-10-15

[의성] 09한국․의성 국제휠체어컬링대회 열려

인구 1만5천명의 작은 도시에서 ‘09한국․의성 국제휠체어컬링대회가 10월 26일(월)부터 28일(수)까지 3일간에 걸쳐 컬링의 메카인 의성컬링센터에서 열린다.


 



대한장애인컬링협회가 주최하고, 주최측과 경북장애인컬링협회가 주관하며 의성군과 경상북도, 경상북도장애인체육회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한국과 중국, 일본, 러시아 4개국 국가대표, 상비군등 6개팀 100여명의 선수․임원이 참가하여 국가와 개인의 명예를 걸고 차가운 얼음에서 수레바퀴를 돌리며 열전을 펼친다.


 



의성군과 경상북도가 의성에 최초의 국제경기를 유치하여 의성군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아시아지역 휠체어컬링 활성화 및 중심거점을 마련하기 위해 열리는 이번 대회는 풀라운드-로빈방식으로 치루어 지며 향후 아시아지역 지역선수권대회로의 발전가능성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의성군은 손님맞이를 위해 환영분위기 조성과 편의시설 제공 등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대회가 열리는 의성컬링센터는 의성군과 경상북도가 함께 만든 국내 유일의 컬링전용경기장으로서 이곳을 통해 3회의 동계체전(컬링) 개최와 국가대표의 전지훈련장, 의성스포츠클럽의 전용공간으로서 컬링 인구의 저변확대와 국가대표의 산실과 경기력 향상에 이바지해 오고 있다.

  기사입력시간 : 2009-10-15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